강화올레길

심도기행

나들길이란 (사)강화나들길 심도기행 나들길후원 재정보고

'심도기행'이 걸어온 이야기 -2

김은미 | 2012.03.12 15:30 | 조회 1013

100년 전 강화도 마을 기행시문집 ≪심도기행≫

번역본 인천학연구원 발간

두운리 선비 고재형, 말타고 각 마을 직접 답사

漢詩 256수로 각 마을의 유래, 인물, 풍습 묘사

≪심도기행(沁都紀行)≫은?

≪심도기행(沁都紀行)≫은 강화도 선비 고재형(高在亨 1846-1916)이 강화도의 200여 마을 명소를 직접 방문하여 각 마을을 주제로 한시(漢詩)를 짓고, 그 아래에 각 마을의 유래와 풍광, 인물, 생활상, 관습 등을 설명한 산문을 곁들인 기행문집이다.

고재형은 1906년 봄 강화군 불은면 두운리 두두미 마을을 첫 출발지로 하여 강화도 기행을 떠났다. ≪심도기행≫ 맨 첫 번째 시의 주석에서 ‘병오년 봄에 강화부 전체의 산천과 고적을 다시 탐방하기 위해서 길을 떠난다.’고 밝히고 있다. 그는 강화도의 거의 모든 마을과 명소를 직접 말을 타고 다니며, 사람들을 만나보고 자료를 수집한 다음 한시 7언절구 256 수를 짓고 그 마을의 역사와 당시의 마을의 모습을 정리하였다.

저자 고재형은?

고재형은 선대로부터 살아온 고향 마을인 두운리 두두미마을에서 1846년에 태어났다. 호는 화남(華南)이고, 본관은 제주(濟州)이다. 1888년(고종25)에 식년시(式年試) 진사(進士)로 합격하였으며, 관직에 나아간 기록은 발견되지 않는다. 1916년에 별세하였으며, 묘는 불은면 두운리에 있다. 불은면 두운리에 직계 후손들이 살고 있다.

저술 동기?

당시는 일제와 서구 문명이 물밀듯이 들어와 커다란 시대적 변화가 예상되는 상황이었다. 점차 사라져가는 강화도의 전통과 풍습을 고재형 선생은 매우 아쉽게 생각하였던 것 같다.

1909년 ≪심도기행≫의 발문을 지은 구창서(具彰書)는 다음과 같이 서술하고 있다. “심덕부(沈德符) 선생의 충의를 좋아하고, 김상용(金尙容) 선생의 대의를 흠모하였는데, 그 유풍이 점차 사라지는 것을 이 고을의 선비로서 어찌 개탄해마지 않겠는가. 생각하건대 나의 할아버지뻘 되는 화남(華南) 선생은 이러한 걱정을 더욱 심하게 하셨던 것 같다.”

이어서 강화도는 선비의 고장이고 학문이 번성했던 곳이었기 때문에, 강화도의 역사적 사실을 기록하여 후세에 전하는 것은 반드시 필요한 일이라고도 하였다.

현존 ≪심도기행≫의 체제는?

≪심도기행≫은 목판본으로 간행되지 못하고 현재 2종의 필사본이 전해오고 있다.

1) <고승국소장본> 필사본, 가로 25cm 세로 30.5cm, 60장

2) <구창서발문본> 필사본의 기계복사본, 가로 20cm 세로 25cm, 69장

<고승국소장본>은 계선이 없는 백지의 상단에 제목이 있고, 7언절구의 한시는 큰 글씨로 쓰여 있고, 주석 부분은 한시에 뒤이어 작은 글씨로 쓰여 있다. 서문이나 발문이 없어서 필사자와 필사시기를 알 수가 없다. 소장자 고승국(울산대교수)씨는 고재형의 5대 종손이다.

<구창서발문본>은 필사본 원본이 아니고 그것의 기계복사본이다. 그 원본의 소재는 알려지지 않은 채 김용은씨를 비롯한 강화의 몇몇 분이 그 복사본을 가지고 있다. 그런데 이 본에는 다행히도 필사한 시기와 구창서가 쓴 발문도 첨부되어 있다.

≪심도기행≫의 강독과 번역, 출간

≪심도기행≫은 1988년 강화문화원에서 펴낸 ≪강도고금시선≫이라는 책의 일부로 실려 공개된 바 있다. 그렇지만 한시(漢詩) 부분만을 번역하였고, 분량이 많은 주석문 부분은 생략되거나 간략하게 요약되어 있어 전체 내용을 파악하는데 한계가 있었다. 한시의 배열순서도 현대의 읍면 순서로 재배열함으로써 원본의 형태가 변형되었다.

2005년 3월부터 12월까지 강화역사문화연구소에서 ≪심도기행≫을 강독하였다. 2006년 화남 고재형의 심도기행 100주년에 맞추어 책을 내고자 생각하여, 김형우가 번역문을 정리하고, 남궁신, 남궁호삼, 임성식 등이 현지를 답사하고 사진을 첨가하는 일을 진행하였으나, 일이 이루어지지 못하였다.

2008년 인천학연구원의 공모과제에 선정되어 김형우 강화역사문화연구소장과 강신엽 육군박물관 학예관에 의해 번역과 주석 작업이 이루어졌고, 최근에 책으로 출간되었다.

≪심도기행≫의 기행순서

≪심도기행≫은 강화도의 마을이나 명소를 주제로 한 7언절구 한시 256수와 그 주석문으로 이루어져 있는데, 저자가 기행한 면별로 수록되어 있다. 기행한 순서는 저자가 살던 인정면(현 불은면)으로부터 북으로 선원면, 부내면(현 강화읍), 장령면(현 강화읍)을 거쳐 서쪽으로 송정면(현 송해면), 삼해면(현 송해면), 하음면(현 하점면), 북사면(현 양사면), 서사면(현 양사면)까지 가고 다시 방향을 남쪽으로 바꿔 간점면(현 하점면), 외가면(현 내가면), 내가면, 위량면(현 양도면), 상도면(현 양도면), 하도면(현 화도면)까지 내려갔다가 동쪽으로 길상면, 다시 그 북쪽의 불은면을 거쳐 저자가 사는 인정면으로 돌아온다. 크게 볼 대 강화도의 당시 17개 면을 시계 반대방향으로 한 바퀴 도는 일정이었다.

당시 각 마을의 유래, 인물, 풍습이 상세히 서술

256수의 한시는 대부분이 마을의 유래와 풍광, 거주민의 생활상 등을 주제로 한 것이 다. 특히 당시 그 마을에 살고 있는 사람들에 대한 소개는 직접 이름이 거론되면서 구체적이고 심도 있게 묘사하고 있다. 100여개의 각 마을에 살고 있는 사람 약 250여 명의 성씨 혹은 이름이 그들의 생활 모습과 더불어 소개되고 있다. 청주한씨가 모두 14개 마을, 창원황씨가 8개 마을, 능성구씨가 9개 마을, 함열남궁씨 7개 마을, 안동권씨가 7개 마을, 제주고씨 6개 마을, 전주이씨가 5개 마을에서 살고 있는 것으로 서술되어 있다.

≪심도기행≫의 의미

≪심도기행≫은 20세기 초 강화도 각 마을의 모습을 매우 구체적이고 심도 있게 묘사하고 있는 적지 않은 분량의 기록이라는 점에서 각별한 의미를 지니고 있다. 256수의 한시는 강화도의 유구한 역사와 수려한 자연 그리고 강화가 배출한 수많은 선비와 의인에 바치는 아낌없는 찬가라 할 수 있다. 시문집으로서의 문학작품일 뿐 아니라, 20세기 초 강화도의 <민속지>이자 <지리지>로서도 손색이 없는 ≪심도기행≫은 현장을 방문하여 직접 눈으로 보고, 사람을 만나 이야기를 듣고 나서 서술하였기 때문에 훨씬 생동감이 있고 구체적이다.

저자 화남 선생이 100년 전에 노래하며 걸었던 강화의 오래 된 길을 오늘에 다시 걸을 필요가 있다. 강화도의 영광과 수난의 다양한 역사를 되새기며, 산과 바다, 갯벌과 들녘을 가로지르며, 바람과 노을의 아름다움을 느끼고 배우며 천천히 걷는 것이다. 이곳 강화가 품고 길러낸 자연과 사람들의 이야기를 나누며 걷고 <오래된 길 걷기> 운동의 지침이 바로 ≪심도기행≫이다.           -김형우 역사문화연구소장

 

 

           

                                                      심도기행 필사본 표지와 본문 첫 장
       


 
            

                                                                                 2008년 완역된 역주 심도기행(양장본) 표지와  강독, 답사모임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9개(1/1페이지)
걷기인문학공지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9 두두미에서 남산동까지 gps작업 김은미 1351 2012.04.14 15:57
18 화남의 발자취를 따라가며........신 심도기행2011 김은미 930 2012.04.14 15:46
17 남산동 ...... 혈구산 사진 김은미 1067 2012.04.14 15:43
16 봄날.....진강산 김은미 1022 2012.04.14 15:42
15 2009년 `화남길 찾기`의 세번째 발걸음 - 예비모임 3 (교동답사) 김은미 736 2012.04.14 15:28
14 2009년 `화남길 찾기`의 두번째 발걸음 - 예비모임 2 김은미 624 2012.04.14 15:20
13 2009년 `화남길 찾기`의 첫 발걸음 - 예비모임(1) 김은미 651 2012.04.14 15:19
12 만화로 보는 화남 고재형 김은미 1558 2012.03.22 17:56
11 진보 돈대 김은미 1358 2012.03.22 17:48
10 답사 모임 후기 김은미 573 2012.03.22 17:45
9 심도기행 답사 모임 -5차 김은미 944 2012.03.22 17:32
8 심도기행 답사 모임 -4차 김은미 723 2012.03.22 17:31
7 심도기행 답사 모임 -3차 사진 김은미 849 2012.03.22 17:29
6 심도기행 답사 모임 -2차 사진 김은미 701 2012.03.22 17:28
5 심도기행 답사 모임 -1차 사진 김은미 1176 2012.03.22 17:27
4 100년전의 심도기행 여정 김은미 1008 2012.03.22 17:25
3 '심도기행'이 걸어온 이야기-3 (첫 강독모임) 사진 김은미 780 2012.03.12 15:48
>> '심도기행'이 걸어온 이야기 -2 사진 김은미 1014 2012.03.12 15:30
1 '심도기행'이 걸어온 이야기-1 김은미 1092 2012.03.12 15:08
Untitled Document